본문 바로가기
IT Tips

초보자도 쉽게 알 수 있는 IP 주소의 개념 이해

by SenseChef 2014. 3. 20.

IP 주소가 뭐예요 ?


필자의 지인이 전화를 걸어와 문의 한다. 요즘 해킹이나 보안 얘기가 나올 때마다 IP 주소(IP address)가 언급되곤 하는데 그게 무엇인지 알 수 없다는 하소연이었다. 또한 어디를 보면 자신의 IP 주소를 볼 수 있는지, 이걸 바꿀 수는 있는 것인지 궁금하다고 한다.


지인은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집에서 공유기를 사용하고 있다.그런데 IP 주소에 대해 쉽게 설명하기 어려웠다. 공유기를 쓰고 있는 경우 기본적인 주소 개념 외에 공인 IP, 비 공인 IP 주소까지 설명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공유기 설정을 어떻게 했는지, 공유기가 무엇인지 아냐고 지인에게 물어 보았다. 답변은 간단했다. 자신은 공유기 설정을 해본 적이 없다고 한다. 공유기를 구매해서 설명서 그림을 보고 선만 꼽아 지금까지 그대로 쓰고 있다는 답변이었다.


따라서 IP 주소에 대한 설명 및 보안 관점에서의 공유기 사용 권고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IP 주소는 무엇이고, 공유기는 어떻게 관리하는 것이 좋을까 ?



IP 주소는 인터넷에서의 단말기별 인식 번호로 음성통화를 위한 전화번호와 동일한 개념이다.


아래 그림은 공유기를 통해 인터넷을 연결하는 일반적인 가정에서의 구성 방법이다.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는 서버나 PC, 스마트폰, 노트북 모두 IP 주소라는 별도의 인식 번호를 갖고 있다.


우리가 포털 사이트에 접속할 때 웹 브라우저에서 도메인 이름(Domain Name)을 넣는데 이는 기억하기 쉽게 하기 위한 것일뿐 실제로는 IP 주소로 변환되어 이용된다. 그림에 이 글을 쓰는 2014년 3월 20일 기준의 다음이나 네이버, 구글 서버의 실제 IP 주소를 기입했다.


포털 '다음'에 접속하려면 http://daum.net 대신 http://110.45.215.23을, 네이버의 경우 http://naver.com 대신 http://125.209.222.141로 접속해도 된다. 이를 링크로 연결 했으니 실제로 클릭해 보기 바란다. 물론 IP 주소 직접 입력 방식은 포털이 하드웨어 구성 등을 바꾸는 경우 변경 될 수 있으며 영구적으로 고정되어 있는 것은 아니다.

[인터넷 통신망 연결 구성도]


위 그림에서 댁내에 있는 PC나 노트북 역시 IP 주소를 하나씩 가지고 있다. 192.168.0.2, 192.168.0.3 등이 그것이다. 



IP 주소가 부족해져 공유기가 중간에서 중계 역할을 한다. 이 때문에 공인, 비 공인 IP 주소 개념이 생겼다 !


IP 주소는 부여할 수 있는 총 개수가 정해져 있다. 그런데 인터넷이 급속도로 팽창하다보니 이를 모두 부여할 수 없는 상황이 되었다. 통신사업자 역시 이런 이유로 통상 인터넷 1회선당 IP 주소를 한개만 준다. 집에 인터넷에 연결해야 하는 단말기가 여러개 있으면 난감 할 수 밖에 없다.


그런데 댁내에 공유기를 설치하면 문제가 간단히 해결된다. 공유기 자신이 정식 IP 주소를 하나 부여 받고 자신에게 연결되어 있는 댁내 단말에 사설 비 공인 IP 주소(Private IP address)를 주는 방식이다. 공유기가 중간에서 모든 인터넷 연결과 IP 주소 부여를 관장하니 마치 전화망에서 통화 중계 역할을 했던 옛날의 교환원을 연상 시킨다.


따라서 이런 방식 때문에 공인 IP 주소, 비 공인 IP 주소라는 개념이 생겼다. 위의 그림에서 공유기가 받은 211.31.164.9는 정식 IP 주소이고, 192.168.0.1은 비 공인 IP 주소이다. 또한 공유기 및 공유기 하단의 단말기들은 IP 주소 앞자리 3개가 192.168.0.X로 동일하다. 한 가족이 이름을 같이 쓰는 것과 같은 이치이다. 


물론 공인 IP 주소, 비 공인 IP 주소를 다른 방식으로 자세하게 설명할 수도 있다. 그러나 전문적인 인터넷 지식을 연마할 것이 아니라면 이런 형태로 이해해 두면 오히려 더 좋다. 그리고 IP 주소, MAC 주소 및 이를 확인할 수 있는 관련 글을 소개 하니 참조 하기 바란다.


관련 글 읽기: "IP 주소, MAC 주소가 무엇일까 ? 어디에 사용될까 ?"



나의 공인 IP 주소는 PC나 스마트폰에서 확인이 쉽지 않다. 포털 사이트에서 쉽게 획인하자 !


자신의 PC나 스마트폰에서 IP 주소를 확인해 보면 공유기가 부여해 준 비 공인 IP 주소만 나온다. 그러나 외부로 나가는 공인 IP 주소를 확인해야 하는 경우가 있다.


이를 위해서는 공유기에 접속해 공인 IP 주소를 확인할 수도 있지만 포털 서비스를 이용해도 좋다. 포털에 접속해 자신의 IP 주소가 무엇인지 조회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아래 사진은 포털 다음과 네이버에서 자신의 공인 IP 주소를 확인하는 모습이다.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자신의 공인 IP 접속 주소를 언제라도 확인 가능하다.


내 IP 주소 확인 링크: 다음 포털, 네이버 포털, 네이버 포털(모바일 접속)


실제로 포털에 접속해 확인한 화면이다. 필자가 집에서 이용중인 인터넷 회선의 IP 주소가 나타난다.


[네이버 접속 화면]


[다음 접속 화면]



공유기의 비밀번호, 무선 랜 접속 비밀번호를 반드시 설정해야 한다.


필자의 지인처럼 공유기를 사서 아무런 변경도 하지 않고 그대로 사용하는 것은 무척 위험하다. 공유기의 설정에 사용되는 기본 비밀번호가 설명서로 모두 공개 되어 있어 인터넷 검색을 통해 누구라도 금방 알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대부분 무선 공유기를 사용 하기에 누구라도 쉽게 무선 랜으로 댁내 망에 연결 할 수 있다. 어느날 갑자기 자신의 공유기 비밀번호가 바뀔 수 있고, 공유기를 통해 자신의 PC 공유 폴더에 모르는 사람이 접근할 수도 있다.


이러한 사항을 막으려면 방법은 한가지다. 공유기에 접속해 기본적인 비밀번호를 바꾸고, 무선 랜(Wi-Fi)에도 비밀번호를 설정해 두는 것이다. 공유기를 그대로 방치하는 것은 집 대문에 열쇠를 꽂아두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은 위험한 행동이다.



공유기를 계속 켜 두지 말고 주기적으로 껐다 켜서 IP 주소를 바꿔 주는 것이 좋다.


공유기는 한번 설치되면 다시 꺼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 언제라도 인터넷에 연결해야 하고 무선 랜으로 수시 접속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보안 관점에서 공유기는 최소 1주일에 한번은 껐다가 켤 필요가 있다.


공유기가 통신 사업자로부터 받는 공인 IP 주소는 공유기가 접속될 때마다 달라진다. 따라서 공유기가 1달 이상 계속 켜져 있으면 자신의 주소 역시 고정되며, 이것을 누군가 안다면 IP 주소만으로도 해킹을 시도할 수 있다.


그러나 공유기를 껐다가 켜서 자신의 공인 IP 주소가 바뀌면 이러한 시도에 어려움을 줄 수 있다. 악의적 목적을 갖는 사람이 있다면 대상자의 IP 주소 확인을 위해 또 한번 노력 해야 하기에 이를 중도에 포기하게 만들 수도 있을 것이다.


공유기의 기기 관리 또는 보안 목적상 공유기 전원을 가끔씩은 내려 두는 것이 좋은 이유이다.



개인 정보 관리, 보안의 시작 ! IP 주소 이해 및 공유기 관리에서 시작하자 !


누구나 개인 정보나 보안에 대한 관심이 많다. 그러나 정작 자기 자신은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서 남의 탓을 하는 경우가 많다. 그 대표적인 예가 집에서의 관리이다.


아무리 포털이나 금융권, 통신사의 보안 관리 수준이 훌륭 하더라도 정보가 발생되는 댁내 환경이 취약하다면 정보 유출이나 해킹을 피할 수 없게 된다. 따라서 그동안 공유기 관리를 하지 않았다면 이제부터라도 시작하자.


공유기는 웹 브라우저를 통해 쉽게 접근 할 수 있고, 설정 역시 설명서만 봐도 용이하게 할 수 있는 수준이다. 따라서 기본적인 IP 주소에 대한 개념을 이해하고 공유기의 비밀번호를 설정해 두자. 그것이 개인 정보 보안의 궁극적인 시작점일 것이다.



댓글25

  • 초원길 2014.03.20 09:14 신고

    요즘은 정보 격차가 너무 큰것 같아요..
    물어보면 너무 초보라고 그럴까 걱정도 되고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많은 정보 얻고 갑니다
    답글

    • SenseChef 2014.03.21 06:58 신고

      도움이 되었다니 반갑네요! 정보 격차 해소가 무척 중요해 보입니다. ㅗ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20 10:10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덕분에 잘 알아 갑니다.
    답글

  • URBAN 2014.03.20 10:32 신고

    포털에서도 자신의 아이프를 확인할 수 있군요~~
    사실 별로 중요하지 않은 문제라 생각하지만, IP는 개인정보만큼 중요한 문제라 생각됩니다.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
    답글

    • SenseChef 2014.03.21 07:00 신고

      네 ! 포털에서도 이런 서비스를 제공 하고 있습니다. 공인 IP 주소 확인할 때 도움이 되더라구요 ! 감사합니다.

  • 백전백승 2014.03.20 19:01 신고

    대강 이렇다 하는 것만 알았는데 덕분에 오늘 구체적으로 안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멀티라이프 2014.03.21 00:13 신고

    IP에 대해서 자세히 잘 설명해주셨군요!
    가끔 주변에 IP에 대해서 설명할 때가 있는데요~
    아무리 설명해도 이해못하는 사람은 끝까지... ㅋ
    답글

  • 비번을 달고파도
    공유기와 회선 회사 두 곳에서도 손을 든 문제가 있어서
    하나는 아예 공개공유기로 쓰고 있죠.
    에휴..


    답글

    • SenseChef 2014.03.21 12:33 신고

      그러셨군요 ! 무슨 문제이기에 회사에서도 포기 했을까 급 궁금해지네요 ^^ 따뜻한 날씨와 꾳샘 추위를 오가는 날씨에 건강 주의 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지나가다. 2014.03.24 02:07

    껏다켯다고 IP가 바뀌진 않습니다.
    공유기는 MAC과 IP를 매핑하는데, 껏따켜도 리스타임에는 영향이 없습니다.
    굳이 IP를 자주바꾸고싶으면, 리스타임을 줄이면됩니다.
    그러나 이런기능이 일반공유기에있는지는 모르겠네요.
    일단 저는 한번도 안써봤구요.
    답글

    • SenseChef 2014.05.11 21:59 신고

      공유기의 Lease time은 이용자가 결정 합니다. 그러나 통신사가 부여하는 공인 IP 주소의 Lease time은 통신사가 설정 하는데 그 시간이 짧습니다. 이 점을 고려하면 될 것 같습니다.

  • 딴따라 2014.05.11 08:42

    우연스럽게 좋은글 잘봤습니다. 네이버에서 본인아이피 입력한값이 공유기의 주소인건가요? 그러면 공유기를 사용하다가 사용을안하면 저 값의 주소가 바뀌는건가요? 그리고, 공유기를 계속 사용하더라도 저 아이피주소를 바꾸는방법은 무엇인가요?
    답글

    • SenseChef 2014.05.11 21:58 신고

      네이버에서 나오는 IP 값은 통신사가 부여한 공인 IP 주소입니다. 그리고 이것은 공유기를 껐다가 켜면 바뀌는 값입니다. IPv4라는 주소의 제한이 있어서 그러는 것입니다. 그러나 공유기를 계속 켜두면 바뀌지 않습니다. 따라서 부여된 공인 IP 주소를 바꾸시려면 공유기를 껏다가 켜시면 됩니다.

    • 딴따라 2014.05.12 23:42

      아. 답변잘봤습니다. 공유기를 끄려고하는데 어찌하죠? 공유기에는 따로 전원을 끄는게없더군요. 아얘 꽂혀진 선을 뽑아도되려나요? 아이피가 바뀌려면 대략 어느정도의 시간이 소요되야하는건가요?

    • SenseChef 2014.05.13 06:47 신고

      추가적인 질문에 답변 드립니다. 공유기에도 어댑터를 통해 전원이 공급됩니다. 따라서 이 전원 선을 뻈다가 켜시면 됩니다. 통상적으로 IP를 변경 받으려면 통상 1~2분이면 충분할 것입니다. 그러나 통신사업자마다 설정이 다를 수 있으니 재 접속 후 포털에서 IP 주소가 바꾸어져 있는지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 딴따라 2014.05.15 16:43

      추가적으로 질문좀드리겠습니다. 네이버에서의 아이피검색의값은 고유아이피인가요? 매번바뀌면서 중복이가능한건가요? 공유기이용자입니다.

    • SenseChef 2014.05.16 06:03 신고

      네 ! 네이버에서의 아이피 검색 값은 공인 IP(고유 아이피)입니다. 공유기를 껐다가 켜면 새로 바뀌는데요, 제공되는 IP 주소의 범위가 매우 큽니다. 통상 1천개 이상의 IP 주소를 갖고 사용자에게 임의로 부여합니다. 따라서 오래 사용하다보면 중복된 IP를 가질 수 있습니다. Againg 타임이라 하여 동일 IP 주소를 갖는 기간이 있는데 이것이 길다면 공유기를 껐다가 켜더라도 동일 IP 주소를 갖게 됩니다. 그러나 IP 주소가 부족하여 통신사업자들이 Aging time을 매우 짧게 갖고 있어 이런 일은 거의 발생하지 않습니다.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 행인1 2014.12.18 21:01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답글

  • 여강여호 2015.01.09 18:43 신고

    알듯 하면서도 여전히 머릿속에 완전하게 들어오지는 않네요.
    컴퓨터에 관해서는 워낙 잼뱅이라...ㅎㅎ..
    답글

    • SenseChef 2015.01.09 23:03 신고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다니 기쁘네요 ^^ 인터넷을 잘 이용 하려면 IP 주소에 대한 이해가 필요해 보여 올렸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kff 2015.08.16 16:29

    공유기를 그냥 껏다 켜는것보단, 공유기의 MAC주소를 바꾸는것이 빠릅니다.
    간혹 3일 이상 꺼두었다가 켜도 누군가 중간에 그 ip를 사용하지 않으면 안바뀝니다.
    예를들어 누군가 ip를 사용하면 보통 임대시간이 있는데, 단말기를 접속하고 바로 꺼도 이 임대시간이 안지난다면 그 전에는 다른 이용자가 그 ip를 사용할 수 없고, 임대만료시간이 지나면 다시 가용상태로 돌아갑니다. 하지만 이때, 다시 이전에 접속했던 단말이 재접속을 하면 그 아이피를 다시 할당해줍니다. 도중에 누군가 사용하지 않는다면 말이죠.
    때문에 이용자가 많은 지역일수록 ip가 쉽게 바뀌고, 이용자수가 적은 지역은 상대적으로 잘 안바뀝니다. 그냥 MAC주소 바꾸는게 빠릅니다.
    답글

  • dd 2021.07.27 17:58

    잘 읽었습니다.

    며칠, 몇달 동안 같은 아이피라면 가정이나 사무실 같이 고정된 장소에서 사용하는 아이피라고 생각하면 되겠죠?
    모바일용 아이피는 끝자리가 자꾸 바뀌는 모양이던데요.
    답글

  • 랄라 2021.10.03 00:31

    감사합니다!
    정독하고 가요 ㅎㅎㅎ
    답글